기사 메일전송
울진 성류굴에서 삼국·통일신라·조선 각석 명문 수십 개 발견 - 신라 시대 알 수 있는‘정원 14년’명, 화랑·조선 관료 이름도
  • 기사등록 2019-04-11 15:10:28
기사수정

문화재청은 천연기념물 제155호 ‘울진 성류굴’에서 삼국 시대부터 통일신라 시대, 조선 시대에 이르는 다양한 각석 명문 30여 개를 확인했다.

울진군 관계자들이 지난 3월 21일 성류굴 내부 종합정비계획 수립을 위해 성류굴에 들어갔다가 입구에서 230여m 안쪽에 위치한 여러 개의 종유석과 암벽 등에 새겨진 명문들을 처음으로 발견하였는데, 동굴 안에서 명문이 발견된 사례는 국내에서 처음 있는 일이다.


울진 성류굴 내 각석 명문 - 정원 14년 무인 8월 25일 범렴행 종유석 등에는 ‘정원 14년’이라고 새겨진 명문 3개를 포함해 구체적인 시기를 알 수 있는 명문 여러 개와 ‘임랑’, ‘소’ 등 다수의 화랑 이름들이 새겨져 있었다. 참고로, 명문이 발견된 곳은 일반인들의 접근이 제한되어 있는 곳이다.
울진군의 첫 발견 이후 문화재청 등 관계 전문가들이 세 차례 추가 조사를 나가 ‘신유년’과 ‘경진년’명 등 간지, 통일신라 시대 관직명인 ‘병부사’, 화랑 이름인 ‘공랑’, 승려 이름 ‘범렴’, 조선 시대 울진현령 ‘이복연’ 등 30여 개의 명문을 발견했다.

특히, ‘신유년’명과 ‘경진년’과 같은 간지 연대 명문은 국보 제147호 ‘울산 천전리 각석’에 새겨진 ‘을사년’명과 비슷한 시대에 새겨진 것으로 추정되며, 서기 798년에 새긴 ‘정원 14년’ 명과 조선 시대에 사용된 것으로 추정되는 인명 등도 발견됨에 따라 삼국 시대부터 통일신라, 그 이후 조선 시대까지 여러 사람들이 오랜 시간동안 오가며 계속해서 글자들을 새겼을 것으로 추정된다.

명문은 석주, 석순, 암벽 등에 오목새김 되어 있었는데, 글자 크기는 다양하며, 대부분 해서체로 쓰였으나, 행서도 일부 가미되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글자들의 학술적 가치는 , 첫째, 정확한 방문 시기와 방문자가 표시됐다.는 것이다. ‘정원십사년 무인팔월이십오일 범렴행’ 등에서 보이는 ‘정원 14년’은 중국 당나라 9대 황제 덕종의 연호가 정원인 점으로 보아 동굴 방문 시기는 서기 798년, 신라 원성왕 14년인 것으로 보인다. 또한 화랑 이름인 ‘공랑’, 승려 이름 ‘범렴’ 등 방문자가 새겨진 것으로 보아 이곳이 화랑들이나 승려 등이 찾아오는 유명한 명승지였으며, 수련장소로도 활용되었음을 추정할 수 있다.

둘째, 서기 524년 세워진 국보 제242호 ‘울진 봉평리 신라비’에서 나타나는 해서체와 동일한 서체를 보이며, 성류굴에서 발견한 것 중에는 모래시계 모양의 다섯 오자도 3개나 발견되어, 서예사적으로도 의미가 크다.

셋째, 고려 말 이곡의 ?동유기?에 처음 나오는 ‘장천’이라는 용어를 그동안은 ‘긴 하천’으로 해석해 왔었는데, 이번에 성류굴에서 ‘장천’명이 발견되면서, 울진에 있는 하천인 ‘왕피천’의 옛 이름일 가능성이 높아졌다.

문화재청은 한국 고대사 자료가 희소한 상황에서 이번에 확인된 다양하고 수많은 명문들은 신라의 화랑제도와 신라 정치·사회사 연구 등을 위한 중요한 사료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보고 있다. 앞으로 각석 명문에 대한 실측과 탁본, 기록화 작업 등 전반적인 학술조사와 함께, 동굴 내 다른 각석 명문에 대한 연차별 정밀 학술 조사와 연구를 추진할 계획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paxnews.co.kr/news/view.php?idx=3503
  • 기사등록 2019-04-11 15:10:28
많이 본 기사더보기
  1. 산림청, ‘임업기계화 임목수확 활성 방안 토론회’ 개최 산림청은 지난달 31일 전라북도 무주군 설천면 대불리 산38-1에서 ‘임업기계화 임목수확 활성 방안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이번 토론회에는 임업기계·목재생산·조림 관계관 및 미이용 산림부산물을 취급하는 산업계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이날 참석자들은 임업기계 활용을 통한 전목·...
  2. 높이, 더 높이 메모리반도체에 부는 고층화 열풍 최근 메모리반도체 가격하락과 미·중 무역갈등 심화로 반도체 산업의 불확실성이 높아지는 가운데, 이를 타계하기 위한 방안으로 3D 메모리와 관련된 기술개발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으며 이와 관련된 특허출원도 증가하고 있다.특허청에 따르면 3D 메모리 관련 출원은 2013년 이전에 연 150건 이하에 불과했으나, 2014년을 기점으...
  3. 올해 9월부터 신규 500세대 이상 아파트에 국공립어린이집이 설치된다 보건복지부는 신규 500세대 이상 아파트에 국공립어린이집 설치를 의무화하는 내용의 ‘영유아보육법’ 시행령 개정안이 5월 29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됐다.고 밝혔다.기존 ‘영유아보육법’ 제12조에서는 500세대 이상 아파트 단지에 국공립어린이집을 우선 설치하도록 규정하고 있었다.하지만, 지난 해 12월 법률이...
  4.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성공적인 자살 예방사업을 위한 전문교육 실시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은 보건복지부와 협력해 보건소, 자살예방센터, 정신건강복지센터 등 지역사회 자살 예방사업에 참여하는 담당자 대상으로 6월부터 ‘자살 예방 전문교육’을 실시한다. 우리나라는 2003년부터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 가장 높은 자살률을 기록하고 있으며, 최근 6년간 감소세에도 불구하고 아직...
  5. 김태호PD-유재석, ‘릴레이 카메라’ 시리즈 영상 깜짝 공개 MBC 김태호PD가 ‘놀면 뭐하니?’ 콘텐츠를 통해 유재석과 함께한 ‘릴레이 카메라’ 시리즈 영상을 깜짝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신규 프로그램의 런칭을 앞두고 공개된 영상은 누구도 의도하지 않은 즉흥적인 우연의 이야기들로 채워져 있어 네티즌의 흥미와 관심을 집중시킨다. 이어 앞으로 나올 콘텐츠들도 이...
포커스 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