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토부, 혁신도시 '어린이·가족 특화시설' 건립…업무협약 체결 - 행안부 및 혁신도시 지방자치단체 10곳 등 관계기관 2혁신도시 정주여건 조성 업무협약 체결 - 어린이 대상 돌봄 시설, 놀이·학습·체험 공간, 교육·문화 시설 및 가족 휴게 공간 등…사업비 820억원
  • 기사등록 2021-02-26 11:13:54
기사수정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와 행정안전부 및 혁신도시 지방자치단체 10곳 등 관계기관은 25일 혁신도시 정주여건 조성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행전안전부 및 혁신도시 지방자치단체 10곳과 어린이 · 가족 특화시설 건립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이날 양 부처와 지자체는 행정안전부의 자치역량 강화, 국토부의 SOC 건설 노하우, 지자체의 성공사례를 공유하고 협력해 나가기 위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행정안전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어린이·가족 특화시설을 신속하게 건립하고 효율적으로 운영하는 데 적극 협력·지원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에 따른 후속조치로 ‘사업추진협의체’를 공동으로 구성하고, 민·관 협력 체계를 구축해 시설 건립과 운영과정에서 주민의 참여를 적극 유도하는 한편 주민의 수요에 맞는 맞춤형 시설을 건립하고, 주민들의 자치역량을 강화할 예정이다.

 

또한 시설 건립에 필요한 사전 행정 절차 및 각종 인허가 등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행정적으로 지원하고, 아울러 사업부지 확보, 배정된 예산의 차질 없는 집행도 적극 협력·지원한다.

한편 이번 사업으로 건립되는 ‘혁신도시 어린이·가족 특화시설’ 은 혁신도시 내 부족한 어린이 대상 돌봄 시설, 놀이·학습·체험 공간, 교육·문화 시설 및 가족 휴게 공간 등으로 활용돼, 또래 집단과 소통할 할 수 있는 어린이 사회공간 및 어린이와 가족이 함께 즐기는 가족 프로그램 및 소통공간 등으로 다양하게 운영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사업비 총 820억원 내외가 투입된다.

국토교통부 윤성원 제1차관은 “이번 사업으로 건립되는 어린이 특화시설은 어린이 비율이 높은 혁신도시의 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사업으로, 혁신도시로 이주한 어린이와 가족의 보육, 문화, 교육 등의 정주환경을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면서, “앞으로 지역 주민의 수요에 반영해 정주 만족도가 낮은 교육, 교통, 의료 분야의 정주여건을 중점적으로 개선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paxnews.co.kr/news/view.php?idx=24708
  • 기사등록 2021-02-26 11:13:54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