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영등포 쪽방촌 공공주택사업 추진계획’ 발표··· 1200호 주택 공급 - 영등포구·LH·SH, 공동 사업시행자로 참여 - 지자체 공모 등 거쳐 연내 추가 쪽방촌 정비방안 마련
  • 기사등록 2020-01-20 14:45:01
기사수정


국토부가 공개한 '영등포 쪽방촌 공공주택사업 추진계획’ 조감도 모습. (자료=국토교통부)


[팍스뉴스=김치원 기자] 영등포 쪽방촌이 50년 만에 주거·상업·복지타운으로 탈바꿈한다.


국토교통부, 서울시, 영등포구는 20일 ‘영등포 쪽방촌 주거환경 개선 및 도시 정비를 위한 공공주택사업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사업시행자로 참여하는 영등포구, 한국토지주택공사(LH), 서울주택도시공사(SH)는 ‘영등포 쪽방촌 정비’를 위한 MOU를 체결하며, 무료급식·진료 등을 통해 쪽방 주민을 지원하고 있는 민간단체도 참여한다.


쪽방 일대 총 1만㎡에 쪽방주민들이 재입주하는 공공임대주택과 분양주택 등 총 1.2천호의 주택을 공급한다.


사업구역은 2개 블록으로, 복합시설1에는 쪽방주민들을 위한 영구임대주택 370호와 신혼부부 등 젊은 층을 위한 행복주택 220호를, 복합시설2에는 분양주택 등 600호를 공급한다.


영구임대단지에는 쪽방 주민들의 자활․취업 등을 지원하는 종합복지센터를 도입하고, 그간 주민들을 위해 무료급식․진료 등을 제공한 돌봄시설도 재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사업기간 중에도 쪽방주민과 돌봄 시설이 지구 내에서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先이주 善순환‘ 방식을 적용한다. 지구 내 우측에 先이주단지를 조성하여 사업 기간 중에 쪽방 주민이 임시 거주하고, 공공주택이 건설되면 돌봄시설과 함께 영구임대주택으로 함께 이주한다

'영등포 쪽방촌 공공주택사업 추진계획' 사업구역은 2개 블록으로, 복합시설1에는 행복주택 220호를, 복합시설2에는 분양주택 등 600호를 공급할 예정이다. (자료=국토교통부)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국토부, 서울시, 영등포구, LHㆍSH, 민간돌봄시설이 참여하는 ‘영등포 쪽방촌 공공주택 추진 민관공 TF’를 구성·운영한다. 


영등포 쪽방촌 공공주택사업은 주민 의견 수렴 등 관련 절차를 거쳐 올해 하반기에 지구 지정하고, ’21년 지구계획 및 보상, 23년 입주를 목표로 추진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쪽방 주민들은 기존 쪽방보다 2~3배 넓고 쾌적한 공간을 현재의 20% 수준의 저렴한 임대료로 거주할 수 있게 된다”며,


“그에 따라 청년층의 주거 안정에 기여하여 영등포구를 찾는 젊은이들이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paxnews.co.kr/news/view.php?idx=18305
  • 기사등록 2020-01-20 14:45:01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많이 본 기사더보기
  1. 서울시, 코로나19 피해 예술인 긴급지원 신청 몰려…15억 추가 투입 서울시가 교통이 편리하고 살기 좋은 역세권 인근 토지를 맞춤형으로 고밀·복합개발해 직장과 주거지가 가까운 직주근접 ‘콤팩트시티’를 만드는 ‘역세권 활성화 사업’을 본격화한다.상대적으로 저개발된 비강남권 역세권들로 선정해 지역균형발전을 실현한다는 목표다.서울시는 5개 시범사업지에 ...
  2. 혁신기업과 함께 세계 최고의 스마트시티 만든다 세계 최초로 백지상태 부지에 4차산업혁명 신기술이 집약되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가 민간 주도로 조성된다.국토교통부는 오는 29일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사업법인에 참여할 민간사업자 공모를 실시해 연내 민관 합동 SPC를 출범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국가시범도시는 기존의 공공주도 신도시 개발 방식을 탈피해 민간의 혁신기..
  3. 가족돌봄비용 8만 3천명에게 271억원 긴급지원 고용노동부는 지난 8일까지 총 8만 3천명에게 가족돌봄비용 긴급지원금 271억원을 지급했다.3월 16일부터 긴급지원금 신청을 받기 시작해서 5월 8일까지 총 9만 8천107명이 신청했고 8만 3천776명에게 271억원을 지급했다.지원금 신청자 1인당 평균 32만 3천원을 지급했다.가족돌봄비용 긴급지원 신청은 3월 16일부터 4월 8일까지 하루 평균 3천 1백건...
  4. 중소기업 등에 대한 고용유지지원금 지원수준 확대 시행 고용노동부는 ‘고용유지지원금 지원 확대방안’의 후속조치로 고용유지지원금 지원 수준을 90%로 상향하는 내용의 ‘고용보험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이 28일부터 시행된다고 밝혔다.이에 따라, 우선지원대상기업의 경우 ‘20.4월부터 6월까지 사업주가 실시한 고용유지조치에 대한 지원 수준이 90%로 한...
  5.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 국민 60.3%가 효과 인정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 시행 1년을 맞아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우리 국민 10명 가운데 6명은 주민신고제 시행이 효과가 있다고 응답했다.행정안전부는 전국 성인 1천 명을 대상으로 불법 주·정차의 위험성에 대한 인식과 4대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 효과 등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를 공개했다.소화전 5m 이내 교차...
포커스 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