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뜨거운 태양 중심으로 아련美 넘치는 트랜스포머 포스터 2종 세트 공개 - 블랙 & 화이트 ‘의미심장 X 시선강탈’ 단체 포스터까지.. 포스만발
  • 기사등록 2019-05-22 15:52:13
기사수정

오창석-윤소이-최성재-하시은, 뜨거운 태양 중심으로 아련美 넘치는 트랜스포머 포스터 2종 세트 공개 

‘태양의 계절’이 오창석, 윤소이, 최성재, 하시은 네 남녀의 엇갈린 운명을 담은 트랜스포머 포스터를 공개해 눈길을 끈다. 타오르는 태양처럼 뜨거운 시너지를 뿜어낼 주역들의 모습이 다가올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오는 6월 3일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태양의 계절’ 측은 22일 배우 오창석, 윤소이, 최성재, 하시은까지 각기 다른 캐릭터들의 매력이 담긴 포스터 2종과 함께 주요 출연진들이 다 함께 모인 단체 포스터 1종을 공개했다.


‘왼손잡이 아내’ 후속으로 방송될 ‘태양의 계절’은 대한민국 경제사의 흐름과 맥을 같이 하는 양지그룹을 둘러싼 이기적 유전자들의 치열한 왕좌 게임을 그린다. 서로를 속고 속이는 수 싸움과 배신으로 점철되는 양지그룹 ‘제왕의 자리’, 그로 인해 희생된 한 남자의 비극적인 복수극과 역설적으로 낭만적 성공담이 담길 예정이다.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는 총 3종으로, 오창석과 윤소이의 2인 포스터와 최성재, 하시은까지 가세한 4인 포스터가 서로 연결성을 가지고 있어 눈길을 끈다.


도심을 배경으로 마주 선 오창석과 윤소이가 어딘가 쓸쓸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마주 닿지 않은 시선으로 애틋한 분위기를 더해 눈길을 끈다. 2인 포스터 속 오창석과 윤소이가 뜨거운 태양을 한가운데 두고 서로를 바라보며 아련함을 뿜어내는 가운데, 4인 포스터 속에는 기존 2인 포스터 속 오창석과 윤소이의 모습과 함께 최성재, 하시은이 등장해 엇갈린 이들의 운명을 말해주는 듯하다.


극 중 오창석이 연기할 김유월은 고아 출신 회계사로 죽을 고비를 넘긴 후, 복수와 야망을 향해 달려가는 인물. 포스터 속 무심하면서도 냉담한 표정인 김유월의 모습은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그런가 하면 윤소이가 맡은 윤시월은 두 남자의 사랑을 받는 인물. 극 중 윤시월은 갑작스레 연인을 잃고 비밀을 간직한 채 양지 가에 입성, 운명의 소용돌이 중심에 서게 된다. 첫사랑인 김유월을 위해 최광일을 이용하며 복수의 칼날을 드러낼 윤시월의 활약에 이목이 집중된다.


엇갈린 연인의 곁을 지키는 최성재와 하시은의 어딘지 모르게 차갑고 쓸쓸한 표정도 눈길을 끈다. 물기 어린 눈빛으로 오창석의 옆에 선 하시은, 애달픈 표정으로 윤소이의 곁을 지키는 최성재까지. 엇갈린 네 남녀의 모습은 앞으로 이들이 그려낼 이야기에 호기심을 더한다.


이렇듯 2인, 4인 포스터가 연결성으로 눈길을 끈 가운데 단체 포스터는 블랙 앤 화이트 대조 구도가 눈길을 끈다. 양지그룹의 후계 넘버원인 최광일 역의 최성재와 창업주인 장월천 회장 역을 맡은 정한용을 비롯해 최정우, 이덕희, 김나운, 유태웅, 지찬, 김주리 등 양지그룹 가 사람들이 블랙의 의상을 입고 포스를 뿜어내고 있다.


반면 오창석을 비롯한 하시은, 황범식, 이상숙이 화이트 의상으로, 그리고 윤소이는 이들의 중간에 선 캐릭터를 표현하듯 의미심장하게 블랙 앤 화이트 의상을 입고 있어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궁금증을 높인다. 특히 의상처럼 서로 대조 구도로 팽팽한 긴장감을 이룰 주요 연기자들의 화려한 면면이 눈길을 끈다.


‘태양의 계절’ 측은 “서로의 태양이었던 연인과 네 남녀의 엇갈린 운명의 의미를 담기 위해 2인 포스터와 4인 포스터를 연결성 있게 만들게 됐다. 이들이 어떤 얘기를 풀어낼지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paxnews.co.kr/news/view.php?idx=3707
  • 기사등록 2019-05-22 15:52:13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많이 본 기사더보기
  1. 감귤 ‘황금향’ 열매 안 맺히는 원인은 ‘자근’ 때문 농촌진흥청은 감귤 ‘한라봉’, ‘천혜향’, ‘레드향’에 이어 ‘황금향’에서도 수량을 떨어뜨리는 ‘자근’ 발생을 확인했다며, 묘목을 생산할 때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수확 시기가 늦은 만감류 품종은 탱자나무 대목 위에 감귤 접수를 접붙여 묘목을 만든다. 이...
  2. “한복 입고 북촌에서 칠월칠석 즐기자”… ‘작전명 오작교’ 미리내축제 내달 3일 개최 2019 미리내축제 ‘작전명 오작교’가 8월 3일 서울 북촌한옥마을 유담헌에서 개최된다고 주최측이 25일 밝혔다. 미리내축제는 견우와 직녀를 이어주는 오작교처럼 전통 세시풍속인 칠월칠석을 테마로 전통과 현대를 잇고자 기획됐다. (사)문화재형사회적경제연합회가 주최하고 좋은날이 주관, 서울시가 후원한다. 주요 프로그...
  3. 즐거운 여름 휴가, 바닷가 비브리오 식중독 주의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바닷가를 찾는 피서객들은 비브리오균 식중독에 걸리지 않도록 수산물 섭취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장염 비브리오 식중독 환자는 최근 5년간 평균 80%가 기온이 높은 여름철에 발생하고 있고, 발생 장소는 음식점이며, 주요 원인 식품은 어패류로 조사됐다.또한, 비브리오패혈증은 어패.
  4. 8월에는 이런 재난안전사고를 조심하세요 행정안전부는 8월에 중점 관리할 재난안전사고 유형을 선정하고, 피해예방을 위해 국민들에게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중점 관리 재난안전사고 유형은 통계에 따른 발생빈도와 사회관계망 서비스에 나타난 국민 관심도를 고려했다.행정안전부는 중점 관리유형을 관계부처와 지방자치단체에 공유하여 적극적인 예방 대책으로 이어지게 하.
  5. ‘디엠지 평화의 길’ 파주 구간 8월 10일부터 개방 정부는 경기도 파주 지역 ‘디엠지 평화의 길’을 오는 8월 10일부터 개방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방하는 파주 구간은 지난 4월 27일에 디엠지 평화의 길 고성 구간과 6월 1일 철원 구간을 개방한 데 이어 세 번째로 개방하는 구간이다. 특히 작년 9.19 남북 군사합의에 따라 철거된 비무장지대 내 감시초소가 있던 자리를 최초로 ...
포커스 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