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10월 경상수지 흑자 규모 70억1000만달러 - 연간 흑자 전망치 920억달러 달성에 무리가 없을듯
  • 기사등록 2021-12-07 15:30:30
기사수정

10월 우리나라 경상수지 흑자 규모가 70억1000만달러를 기록했다. 18개월째 흑자 행진을 보이고 있다. 이로써 연간 흑자 전망인 920억달러 달성에는 무리가 없을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올 1~10월까지 누적 흑자 규모는 770억7000만달러로 한국은행의 올 연간 전망치인 920억달러 흑자까지는 150억달러 가량 남은 셈이다.


연간 전망이 현실화 한다면 2015년(1051억달러), 2016년(979억달러)에 이은 역대 3위 수준의 흑자규모를 기록하게 된다.


7일 한은은 10월 경상수지가 69억5000만달러 흑자를 기록해 18개월째 흑자 행진을 보였다고 밝혔다. 다만 10월중 흑자 규모는 전월(100억7000만달러 흑자)과 1년 전(115억5000만달러)에 비해 줄었다. 이는 국제 유가 등 원자재 가격 상승 영향에 상품수지 흑자폭이 줄어든 영향이다. 여기에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리스크가 겹치면서 경기 변동성이 더 커졌다.


그러나 수출, 운송, 배당 등 3대 요인이 경상수지 흑자를 뒷받침하고 있는 덕분에 연간 전망에는 큰 무리가 없다는 것이 한은의 전망이다.  


올해 연간 경상수지가 역대 3위라는 기록 달성이 예상되는 이유는 운송수지와 수출 호조세, 본원소득수지 증가 덕분이다. 경상수지 흑자폭을 견인하는 것 중 운송수지가 단연 돋보인다. 


올 1~10월까지 누적 흑자 규모는 770억7000만달러로 한국은행의 올 연간 전망치인 920억달러 흑자까지는 150억달러 가량 남은 셈이다.운송수지는 10월 22억2000만달러 흑자로 두 달 연속 사상 최대치 경신을 기록했다. 직전 역대 최대치였던 전월(20억6000만달러 흑자)과 1년 전(4억8000만달러 흑자)과 비교해 흑자폭이 증가했다. 물류난에 해상뿐만 아니라 항공까지 국적사들의 운임 비용이 크게 오른 영향이다.  


10월까지 누적 운송수지 흑자 규모도 131억9000만달러에 달해 1년 전 같은 기간 11억달러 흑자에 비해 그 규모가 120억달러 이상 증가했다. 


여행수지 역시 해외여행이 원활하지 않은 상황에 9월(4억7000만달러 적자)보다 적자폭이 2000만달러 줄어든 4억5000만달러 적자에 그쳤다. 이 덕분에 10월 서비스수지 역시 6억3000만달러 흑자를 기록, 한 달 만에 흑자로 전환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paxnews.co.kr/news/view.php?idx=28927
  • 기사등록 2021-12-07 15:30:30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많이 본 기사더보기
  1. 인천공항 환승투어 노동자, 코로나 여파 `사직 종용` 고발 및 정부 방치 규탄 인천국제공항 환승객 유치와 국내 관광 활성화를 위해 10년간 유지되던 인천국제공항공사(이하 공사)의 `환승투어`가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사업철수를 결정했다. 이로 인해 환승투어 노동자들은 업체 변경을 통보받았으나 사실상 사직을 종용 받고 있다고 토로했다.공공운수노조 영종특별지부는 29일 청와대 앞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의 `..
  2. CJ대한통운 노조, 총파업 이틀째 "이재현 CJ그룹 회장 응답 촉구" 민주노총 택배노조 CJ대한통운본부(이하 택배노조)가 택배 요금 인상분의 공정한 분배 등을 요구하며 총파업에 나선 지 이틀째를 맞이해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응답을 촉구했다.택배노조는 29일 오후 서울 중구 소재 CJ그룹 본사 앞에서 `CJ대한통운 총파업 결의대회`를 열고 "총파업과 이로 인한 국민들의 불편에 대해 이재현 회장은 그룹 ...
  3. 권성동 의원 정계은퇴 가상(Meta) 서약문 이준석 대표께서 정성스럽게 계획하신 일들에 그동안 사사건건 발목을 잡으며 당을 망치고, 후보를 망치고, 선거운동을 망친 음지의 인사들은 이제 모두 저와 함께 선대위에서 사라지겠습니다. 그러니 이준석 대표께서 김종인 위원장님과 함께 전권을 가지고 대선승리의 길로 당과 후보를 이끌어주십시오. 그리하여 윤석열의 시대 다음으...
  4. 세월호 단체 "박근혜 특별사면, 민주주의 후퇴" 박근혜 전 대통령의 특별사면을 반대하는 1000여개 시민·노동 단체들의 시위가 벌어졌다.4·16 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 4·16연대, 민변세월호참사TF 등은 27일 청와대 앞에서 `박근혜 특별 사면 반대 기자회견`을 열고 "헌정질서 파괴와 국정농단을 거듭 자행한 박근혜를 사면하는 건 촛불시민의 염원을 짓밟은 촛불 배반"이...
  5. 내년 실손보험료 크게 올라... 평균 14.2%↑ 우리 국민 대다수가 가입해 대중화된 실손의료보험(실손보험) 보험료가 새해부터 크게 오른다. 가입 시기별로 8.9∼16%의 인상률이 결정돼, 평균 약 14.2% 상향 조정된다. 보험가입자들의 보험료 납부 부담이 더욱 커지게 됐다.31일 생명보험협회와 손해보험협회에 따르면 1세대 실손(구 실손·2009년 9월까지 판매)과 2세대 실손(2017...
포커스 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