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해설과 함께하는 정전 모형만들기 체험’ 운영 - 종묘관리소, 장애인·다문화·다자녀 가정 자녀 40명 대상으로 10.24. 온라인 진행
  • 기사등록 2020-10-19 13:50:31
기사수정

영상'종묘를 만나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종묘관리소는 ‘해설과 함께하는 정전 모형만들기 체험’행사를 장애인, 다문화·다자녀 가정의 자녀들을 대상으로 24일 2회에 걸쳐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종묘는 조선 시대 역대 왕과 왕비의 신주를 모시고 제향을 봉행하기 위해 설립된 사당으로 조선왕조에서는 가장 중요한 제사의 대상이었으며 웅장하고 장엄한 고유의 독특한 건축양식을 지닌 고건축물로 인해 우리나라에서는 최초로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됐다.

이번 행사는 종묘의 문화재 지킴이 해설사의 이야기를 온라인으로 들으며 역사 속 선조들의 지혜와 통찰을 느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정전모형 만들기 체험을 통해 청소년들에게 민족의 자긍심과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평소 접하기 힘든 종묘의 곳곳을 담은 아름다운 영상 '종묘를 만나다'를 소개한다.

교육과정 운영은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됨에 따라 온라인으로 진행하며 종묘 지킴이 해설사가 종묘에서 직접 촬영한 영상과 교육 자료를 대상자에게 사전 배포하고 온라인으로 쌍방향 교육을 진행할 계획으로 행사에 참가하고자 하는 가정과 자녀는 종로구청 누리집에서 21일 오전까지 참가 신청할 수 있으며 참가자는 1회당 20명씩 총 40명이 온라인 교육에 참가할 수 있다.

교육생들은 종묘지킴이 강사들이 종묘에서 직접 촬영한 영상을 24일 온라인으로 보며 사전에 우편으로 배송받은 퍼즐 등 교육 자료로 만들기 체험을 하는 온라인 쌍방향 교육을 받는다.

장애인을 위한 음성과 수화서비스도 동시에 받을 수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paxnews.co.kr/news/view.php?idx=20244
  • 기사등록 2020-10-19 13:50:31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많이 본 기사더보기
  1. 조국 전 장관 “검찰, 뇌물사범 낙인찍기 위해 기소 감행...분노 치민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법원 출석이 이어지고 있다. 조 전 장관은 9일 오후 서울 서초구 법원종합청사에 들어섰다.이날 그는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출석, ‘부정청탁 및 금품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기소돼 13차 공판에 나섰다.장학금 명목으로 금품을 수수한 혐의 등으로 재판을 받고 있는 그는 기자들 앞에서 "검찰...
  2. 민주노총, 택배기사·환경미화원 등 필수노동자 백신 긴급 편성해야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이하 민주노총)은 12일 코로나19 4차 대유행 속 감염위험에 노출된 필수노동자들을 대상으로 하는 백신 긴급편성을 촉구했다.이들은 오전 서울 중구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중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는 올해 1~2분기 내 우선 접종 대상으로 필수노동자를 지정했지만, 보건의료 및 돌봄 부문에 종사하는 노...
  3. 코로나 신규 확진자 1615명…또 최다 확진자 14일 0시 기준 코로나 신규 확진자는 1615명으로, 또다시 최다 확진자를 기록했다.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기준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1568명, 해외유입 사례는 47명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누적 확진자는 17만 1911명에 달한다.지역별 신규 확진자는 서울 633명, 경기 453명, 인천 93명, 경남 87명, 부산 62명, 대구 52명, 대전 41명, 충남 36명,...
  4. 서울시, 6‧25 당시 용산대폭격 영상 최초 공개 서울시가 6·25전쟁 당시 용산대폭격으로 폐허가 됐던 용산의 생생한 모습을 국내 최초로 공개한다. 이번에 공개되는 자료는 미국 국립문서보관청에서 보관하고 있던 원본과 이를 편집한 영상 17점 및 사진 80점으로, 50년대 6.25전쟁 직후 서울과 용산 일대 시민의 삶을 집중 조명하고 있다.1950년 7월 16일 미군이 서울을 재탈환하기 위해 용...
  5. 북한군 피살 공무원 아들, 해경 상대로 피해보상청구소송 북한군 피살 공무원의 부인과 김기윤 변호사는 15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 앞에서 피살공무원 아들이 낸 `해양경찰의 인권침해로 인한 피해보상청구소송`과 관련해 기자회견을 진행했다.이들은 지난해 북한군에 피살된 해양수산부 공무원에 대해 "정신적 공황상태로 월북했다"는 해양수산부의 중간 수사 발표가 인권...
포커스 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