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손바닥 위 데이터센터 가능할까? - 반도체 메모리 용량 1,000배 향상시킬 산화하프늄의 신기능 발굴
  • 기사등록 2020-07-06 09:42:59
기사수정

차세대 강유전체 메모리(FeRAM)의 1비트 작동 모식도 

축구장 면적의 몇백 배 규모인 데이터센터의 효율을 근본적으로 높여 데이터센터의 크기를 크게 줄일 수 있도록 메모리 소재의 용량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킬 수 있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울산과학기술원 에너지 및 화학공학부 이준희 교수팀이 메모리 소자의 용량을 1,000배 이상 향상시킬 수 있는 산화하프늄의 새로운 기능을 찾아내는데 성공했다.

이러한 연구결과는 10nm 수준에 멈춰선 메모리 소자의 단위셀 크기 한계를 단숨에 0.5nm까지 축소할 수 있는 새로운 페러다임의 메모리 소재 원리를 발견한 것이어서 의미가 크고 본 이론을 적용하면 원자에 직접 정보를 저장해, 기존 메모리 소재로는 불가능하다고 여겼던 작은 크기의 반도체 뿐 아니라 초집적/초저절전 인공지능 반도체 구현에까지 이용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UNIST는 이번 성과가 세계적으로 저명한 국제학술지 사이언스에 국내 이준희 교수팀 단독교신으로 7월 3일 4시 발표됐다고 밝혔는데, 순수 이론 논문이 사이언스에 게재되는 것은 극히 이례적인 예이다.

기존에는 원자들 간 강한 탄성 상호작용으로 인해 원자 하나하나를 개별적으로 제어하는 것은 불가능하다고 알려져 있었는데, 반도체 공정이 수십 나노 공정이하로 내려갈 경우 모든 반도체가 저장 능력을 상실하는 ‘스케일 현상’을 피할 수 없다고 보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준희 교수 연구팀은 산화하프늄이라는 반도체에 특정 전압을 가하면 원자를 스프링처럼 강하게 묶던 상호작용이 완전히 사라지는 새로운 물리현상을 발견했다.

전압이 원자들 사이 상호작용을 끊어주는 자연차폐막이 형성되는 현상을 이용해 마치 진공에 있는 것처럼 반도체 안에 존재하는 산소원자 4개씩을 개별적으로 스위칭해 메모리 소재로 응용할 수 있음을 입증해 낸 것이다.

또한, 정보저장을 위해서 적어도 원자 수천 개 이상이 모여 만든 수십 나노미터 크기의 도메인이 필요하다는 기존 이론과는 달리, 도메인 없이 0.5 나노미터에 불과한 개별 원자 4개 묶음에 정보를 저장, 일반 반도체에서도 단일원자 수준의 메모리를 구현할 수 있음도 입증했다.

특히 산화하프늄 이라는 산화물은 기존의 실리콘 기반 반도체 공정에서 이미 흔하게 사용되는 물질이어서 원자 이론의 상업화 적용 가능성이 높고 파급력도 클 것으로 기대된다.

이준희 교수는 “향후 초집적 반도체 분야에 세계적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한 중요한 기반이 될 수 있는 이론으로 개별 원자에 정보를 저장하는 기술은 원자를 쪼개지 않는 한, 현 반도체 산업의 마지막 집적 저장 기술이 될 확률이 높다”고 연구의 파급력을 설명했다.

본 연구수행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계산과학 등 新연구방법론으로 새로운 물성과 기능을 구현하는 신소재 개발 추진하는 “미래소재디스커버리사업” 및 데이터 집약형 공학·과학분야 문제해결을 지원하는 “국가초고성능컴퓨팅 센터”의 지원 등으로 이루어졌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paxnews.co.kr/news/view.php?idx=19577
  • 기사등록 2020-07-06 09:42:59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많이 본 기사더보기
  1. 장애인고용공단, 서울여자대학교와 사회적 가치 업무협약 체결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은 20일 오후 3시 공단 본부 대회의실에서 서울여자대학교 와 “사회적 가치 구현을 위한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이번 협약은 장애인 일자리 확대를 통한 대학 내 사회적 가치 구현의 첫걸음을 떼고자 마련됐다.공단은 그간 연구 개발한 대학 내 일자리 사례를 통해 서울여대에 장애인 직...
  2. 무허가·신고 손소독제 제조·판매자 7명 검찰 송치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손 소독제에 대한 수요가 많은 상황을 악용해 의약외품인 손 소독제를 무허가·신고로 제조·판매한 6개 업체 대표 등 관계자 7명을 ‘약사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수사 결과, 무허가·신고 의약외품을 제조한 6개 업체는 공동 모의해 2020년 2. 5.경부터 20...
  3. 문화재청·한국미술사학회 공동 학술심포지엄 유튜브로 본다 문화재청과 한국미술사학회는 한국미술사학회 창립 60주년을 기념해 지난 4일 공동학술심포지엄을 개최하고 심포지엄 내용을 11일 온라인으로 공개한다.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생활 속 거리두기를 위한 적극행정 차원에서 지난 7월 4일에 비대면 사전녹화로 진행했으며 국민에게 내용을 공유하고자 온라인으로 공개하기로 .
  4. 중소·새싹기업 혁신기술,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에 담는다 국토교통부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에 중소·새싹기업의 혁신기술을 적용하기 위해 오는 10일부터 2개 사업에 대한 기술 공모를 시행한다고 밝혔다.이번 공모는 SPC 민간사업자 공모와 별도로 국가시범도시에 도입 가능한 혁신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중소·새싹기업을 선정해 지원하고자 기획됐다.5대 서비스 분야에 적합...
  5. 고용노동부, 인공지능 기반의 일자리-인재 추천 서비스 시작 고용노동부와 한국고용정보원은 일자리 포털시스템인 워크넷에서 9일부터 인공지능에 기반한 취업알선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The Work AI’는 기존 직종 중심 일자리 검색에서 벗어나 인공지능이 구직자의 이력서와 구인기업의 채용공고 등에서 기술된 직무역량을 자동 분석해 구인·구직자에게 가장 적합한 일...
포커스 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