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與 2호 공약 발표···"2022년까지 유니콘 기업 30개 카운다" - 자리 참여한 벤처기업인 대표는 "하루아침에 만들어지지 않는다" 지적
  • 기사등록 2020-01-20 18:09:00
기사수정

더불어민주당은 20일 국회에서 '벤처 4대강국 실현'을 선언했다. 사진은 지난 15일 1호 공약을 발표하는 더불어민주당. (사진=최인호 기자)

[팍스뉴스=안정훈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2호 공약으로 ‘벤처 4대 강국 실현’을 약속했다.


민주당은 20일 국회에서 2022년까지 국내 유니콘 기업(기업가치 1조원 이상 비상장사) 30개를 육성하고, 창업주에 한해 차등의결권 주식 발행을 허용하는 내용의 공약을 발표했다.


민주당은 20일 국회에서 “이번 공약은 민주당과 문재인 정부가 벤처업계에 도약의 날개를 달아드리고, 혁신성장의 엔젤이 되겠다는 대국민 약속”이라며 공약을 발표했다.


민주당은 2022년까지 유니콘 기업 30개를 육성을 포함한 ▲모태펀드 매년 1조 이상 예산 투입, 벤처투자액 연 5조원 달성 ▲코스닥 및 코넥스 전용 소득공제 장기투자펀드 신설 ▲스톡옵션 비과세 한도 1억원까지 확대 ▲벤처투자 및 경영안정을 위한 창업주의 제한적 복수(차등)의결권 도입 ▲과감한 정책지원을 통한 신성장동력 확보와 혁신형 일자리 창출 기여 등을 공약으로 내세웠다.


민주당은 부동산담보대출 위주의 금융관행으로 인해 벤처부문에 충분한 자금 유입이 이뤄지지 못하고 있다고 판단, 추가적인 벤처투자 촉진 정책과 제도 정비, 세제지원과 금융관행 혁신 등을 총선 2호 공약에 담았다.


아울러 비상장 벤처기업에 한해 주주 동의를 거쳐, 창업주에게 1주당 의결권 10개 한도의 주식 발행을 허용하는 복수(차등)의결권 제도 도입을 결정했다. 복수(차등)의결권은 ‘1주 1의결권’이 아닌 특정 주식 1주당 10~100개의 더 많은 의결권을 부여하는 제도다.


한편 이날 벤처기업인 대표로서 참석한 최성진 코리아스타트업 대표는 “유니콘 기업을 많이 만들겠다는 것 그 자체로 성과”라고 평했다. 다만 “유니콘 기업은 인위적으로 만들어지는 것이 아니다. 하루아침에 만들어지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이날 최 대표는 “지금의 유니콘 기업은 2010년대 초반에 출발했다. 평균 8년이 걸린다”고 덧붙였다. 그는 “몇개가 나왔는지 일희일비하기보다는 전반적으로 실천하다 보면 유니콘 기업 30개도 자연스럽게 가능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paxnews.co.kr/news/view.php?idx=18310
  • 기사등록 2020-01-20 18:09:00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많이 본 기사더보기
  1. 거리두기 조정여부 6일 발표···"의견 충분히 수렴하고 있다” 정부가 자영업자들이 반발하고 있는 밤 9시 이후 영업제한, 유흥업소 집합금지 등 코로나19 방역 조치 조정 여부를 6일 결정하겠다고 밝혔다.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 사회전략반장은 5일 코로나19 정례 브리핑에서 "내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거리두기와 일부 방역수칙에 대해 충분히 논의해 그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라.
  2. "LG 트윈타워 청소노동자 고용 승계하라"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이 일터로 돌아갈 때까지 LG 제품을 내려놓습니다”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 집단해고 사태 해결을 위한 노동시민사회단체 공동대책위원회(공대위)는 4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LG트윈타워 앞에서 고용승계를 촉구하며 LG 제품 불매 운동을 진행했다.여의도 LG트윈타워 건물을 관리하는 LG그룹 계열사 ‘에스앤아이 ..
  3. 서울 중·고교 신입생, 입학준비금 받는다···13만명 대상 서울시내 중학교, 고등학교 신입생들이 전국 최초로 입학준비금을 이달중에 지원받는다. 총 13만6700여명이 대상이다.서울시교육청은 서울시, 25개 자치구와 함께 신입생들에게 입학준비금 30만원을 지급할 계획이라고 8일 밝혔다. 앞서 서울시교육청과 서울시내 자치구들은 각각 재원부담 비율은 5대 3대 2로 부담하는 데 합의해 416억원을 마.
  4. 서울시, 설 연휴 기간 임시선별검사소 운영 유지 서울시가 설 연휴 기간인 11일부터 14일까지 임시선별검사소 운영을 유지한다. 서울시는 임시선별검사소 접근성을 강화하기 위해 서울역, 용산역, 고속터미널 등 인파가 많은 주요 지점의 46개소를 연휴 기간 중에도 운영한다고 밝혔다.지난해 12월 14일부터 운영된 임시선별검사소는 올해 2월 8일 기준 총 77만8468명(일평균 1만3657건)이 검사를 ...
  5. 코로나19 확진자 300명대 초반···설연휴 앞두고 재확산 우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9일 303명을 기록하면서 200명대로 줄어든지 하루만에 300명대로 복귀했다.1000명을 상회하던 3차 대유행 기세가 한풀 꺾인 모습을 보이고 있으나, 이번주에 인구 이동량이 많은 설 연휴가 있어 재확산 가능성도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이날까지 코로나19 확진자가 303명이 늘어 누적 8만1487명이 됐다. 지역발생은 273명...
포커스 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