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보험사기에 일반인 연루 사례 늘어나... 형사처벌 가능해 보험 소비자들의 주의 필요
  • 기사등록 2020-01-14 14:51:07
기사수정

보험사기에 갈수록 일반인이 연루되는 사례가 늘고 있는 가운데 공모자로 형사처벌이 가능해 보험 소비자들의 주의가 필요하다.


14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해 상반기 손해보험 보험사기 적발금액은 3732억원으로 전년도 같은 기간인 2018년 상반기에 비해 110억원(3%) 늘었다. 


이날 금감원은 갈수록 지능화ㆍ조직화하고 있는 보험사기 수법을 공개하고 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방안을 제시했다.


대표적인 피해사례는 이른바 ‘자해공갈단’이다. 금감원은 배달대행업체를 가장해 SNS에 구인광고를 낸 후 10~20대에게 범행 공모를 제안한 보험 사기단을 적발했다. 


이들은 약 150건의 고의 접촉사고를 일으켜 총 30억 상당의 보험금을 타냈다.


최근에는 실손보험이나 배상책임보험까지 피해사례가 확산되는 추세다. 실손보험 보장대상이 아닌 비만치료제를 보상이 가능한 감기 치료제로 위장해 영수증을 발급받아 보험금 청구하는 것이 대표적인 사례로 꼽힌다. 


이 과정에서 많은 실손보험 일반인 가입자들이 보험 사기 브로커에게 속아 실손보험금 부당청구에 엮이고 있다는 것이다.


배상책임보험 사기는 식당이나 마트 등에서 음식을 사먹은 후 배탈ㆍ설사 등 치료사실을 조작하여 피해보상을 받는 식이다. 


이 경우에도 브로커나 보험 사기단이 배상책임보험을 가입한 지인에게 접근해 아프지 않아도 허위 진료를 받아달라고 요구하는 경우가 있다는 게 금감원의 설명이다. 


특히 피해자인 중소ㆍ영세 자영업자들이 허위 청구가 의심돼도 소문 등으로 인한 불이익이 걱정돼 배상에 응해줘 피해가 커지고 있다.


금감원은 보험 사기에 연루될 경우 공모자로 형사처벌이 가능해 보험 소비자들의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한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paxnews.co.kr/news/view.php?idx=18241
  • 기사등록 2020-01-14 14:51:07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많이 본 기사더보기
  1. 한국고용정보원-국세청 ‘연구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한국고용정보원과 국세청은 19일 ‘국세통계센터’ 이용을 위한 업무협약를 체결했다.두 기관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서면으로 MOU를 맺었다.이번 협약은 한국고용정보원이 국세청의 국세통계센터에서 제공하는 국세통계 기초자료를 이용해 고용시장 분석 등의 연구를 수행하기 위해 추진됐다.고용정보원은 국세통계센...
  2. 정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철저한 자가격리자 관리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코로나19 자가격리자 관리 상황과 무단 이탈자에 대한 후속 조치 현황자료를 발표했다.정부는 질병관리본부가 방역 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난 2월 9일부로 자가격리자 관리업무를 행안부와 지자체 중심의 관리체계로 조정했다.이에 따라, 행안부에는 총괄 지원을 위한 자가격리자 관리전담반을, 지자체에는 재.
  3. 2020 관광두레 신규 14개 지역, 주민사업체 모집 문화체육관광부는 지역 관광을 지속적으로 활성화하기 위해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12일부터 오는 7월 24일까지 ‘2020년 관광두레’ 신규 주민사업체를 모집한다.‘우리 지역 관광의 문제를 주민 스스로 함께 해결해보자’는 목표로 지난 2013년에 시작된 ‘관광두레’는 지역 주민이 직접 숙박, 식음, ...
  4. 그린뉴딜 밑그림 그린다…광역상수도 스마트관리 본격 구축 환경부는 이번 추가경정예산에 즉시 착수가 가능한 ‘광역상수도 스마트관리체계 구축’을 포함했고 올해 하반기부터 ‘인공지능 기반 정수처리 시스템’을 본격적으로 도입·추진한다고 밝혔다.도입 대상은 정수장, 조류 발생 위험이 높은 취수원 등 48개 광역 및 공업용수도 시설이다.‘인공지...
  5. 서대문구, 아동권리보호 위해 온라인 신고창구 신설 최근 국민적 공분을 일으키는 아동학대 사건이 잇따르는 가운데 서대문구가 온라인으로 아동 권리침해 사실을 신고하거나 도움을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마련해 눈길을 모으고 있다.서대문구는 잠재적 위기 아동의 권리 침해를 지자체가 적극 발굴하고 신속히 구제까지 연계하기 위해 구 홈페이지 내에 ‘아동권리보호 접수창구&...
포커스 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