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보험연구원, 내년 수입보험료 올해와 비슷한 202조7000억원 수준 예측... 2020년에도 저성장 기조 이어질듯
  • 기사등록 2019-10-08 10:08:57
기사수정

경제 상황이 좋지 않아 가계의 가처분 소득이 줄어들고 금리가 떨어지고 있는 등 보험산업 경영환경이 어려워지면서 내년에도 보험업계가 고전하리라는 전망이 나왔다.


보험사들은 보험상품을 다이렉트, 또는 보험설계사 등이 판매하여 보험료 수입을 올리는데, 이 수입보험료 증가율이 내년에는 0%일 것이라는 부정적인 전망이다. 


8일 보험연구원은 서울 을지로 웨스틴조선호텔에서 ‘2020년 보험산업 전망과 과제’를 주제로 한 보험사 대표(CEO) 조찬회를 열고 내년도 보험산업을 전망한 결과, 상황이 좋지 않을 것으로 내다봤다.


보험연구원은 내년 예상 수입보험료가 202조7000억원 수준일 것으로 봤다. 올해 수입보험료 202조6000억원과 비슷한 수준으로 증가율은 0%다. 


이 전망대로 간다면 보험산업은 2017년부터 저성장 기조를 이어가는 것이다. 2017년 수입보험료는 2016년보다 1.0% 줄었고, 2018년에는 0.2% 감소했다.


생명보험업권의 분위기가 손해보험업권보다 더 안 좋았다. 올해 생명보험 수입보험료는 작년보다 2.5% 감소했고, 내년에는 2.2% 줄어들 것으로 전망됐다. 


해약 환급금이나 만기 때 찾는 돈이 거의 없는 보장성 보험은 잘 안 팔리고 해약이 늘어날 것을 보이는 데 따른 것이다. 


올해 손해보험의 수입보험료는 전년 대비 3.8% 늘었지만, 내년엔 2.6% 정도만 느는 데 그칠 것으로 봤다. 생명보험처럼 마이너스 성장은 아니지만, 증가율 둔화가 예견됐다. 


내년 장기손해보험의 수입보험료는 올해보다 3.4% 증가하는 데 그칠 것으로 봤다. 개인연금과 퇴직연금은 각각 5.1%, 3.9% 감소할 것으로 추정됐다.


보험연구원은 "수입보험료 성장이 정체된 가운데 해약과 지급보험금 증가, 수익성 악화, 자본비용 상승 등 어려운 환경에 직면했다"고 했다.


보험업계 과제를 놓고 보험연구원은 저성장 국면에서는 경영의 중심을 기업가치에 둬야 한다고 강조했다. 


과거와 같이 시장점유율에만 치중해 기업경영을 하면 부채가 늘어 수익성이 나빠지고, 민원도 늘어날 수 있기 때문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paxnews.co.kr/news/view.php?idx=10694
  • 기사등록 2019-10-08 10:08:57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많이 본 기사더보기
  1. 문재인 대통령 "군과 함께 새로운 100년 만들어가겠다" 문재인 대통령이 제71주년 국군의날 기념식 기념사를 통해 "함께 잘 사는, 새로운 100년을 우리 군과 함께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문 대통령은 1일 오전 대구 공군기지에서 열린 기념식에서 "누구도 넘볼 수 없는 안보태세를 갖추겠다"며 이같이 말했다.문 대통령은 "평화는 지키는 것이 아니라 만들어내는 것"이라며 "한반도에 사는 누구나 ..
  2. 정원으로 변신하는 해방촌… '서울정원박람회' 도시재생형 축제로 개막 남산 아래 오래된 동네 ‘해방촌’에서 시작해 남산 백범광장을 지나 서울로7017을 걸어 만리동광장까지, 발길 닿는 어디서든 동네정원을 만날 수 있는 3.5km의 가든로드(garden road)가 펼쳐진다.서울시는 「2019 서울정원박람회」의 주요 내용을 이와 같이 사전 공개하고, 3일(목) 개막식을 시작으로 7일 간의 축제를 시작한다고 1일 밝혔다....
  3. 태풍 ‘미탁’ 대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회의 개최 행정안전부는 제18호 태풍 ‘미탁’이 우리나라에 근접해 옴에 따라 2일 08시 30분에 관계부처 및 지자체 합동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개최했다.이를 통해 9시부로 중대본 비상 1단계를 2단계로 격상하고 풍수해 위기경보를 ‘주의’에서 ‘경계’로 상향하는 한편, 태풍이 지나갈 때까지 관계...
  4. 홍남기 “올 경제성장률 예상치 2.4% 달성 어렵다”... 미중 무역분쟁 등 대외여건 악화 탓 올해 우리 경제성장률이 에다 일본의 수출규제 등 대외악재가 겹치면서 당초 예상치를 밑돌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민간 연구기관들은 금년도 경제성장률을 다소 부정적인 시각에서 1%대로 내려앉을 것이란 전망까지 하고 있는 상황이다.이런 분위기 속에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올해 경제성장률이 당초 정부 전망치인 2...
  5. 손끼임, 자동문 갇힘사고 없도록 건축안전 기준을 개선하겠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온라인 국민제안 등을 통하여 접수된 정책아이디어를 활용하여 실내 건축 안전의 실효성을 제고하기 위한 ‘실내건축의 구조·시공방법 등에 관한 기준’ 개정을 추진한다고 밝혔다.이번에 추진되는 ‘실내건축의 구조·시공방법 등에 관한 기준’ 개정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포커스 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